회원등록 비번분실
News

 newspaper
언론서평
작성자 서울신문
작성일 2018-11-09 (금) 18:00
ㆍ추천: 0  ㆍ조회: 129  
IP: 112.xxx.114
소노 아야코가 말한다 “내일 할 수 있는 일은 오늘 하지 않는다”
소노 아야코가 말한다 “내일 할 수 있는 일은 오늘 하지 않는다”


2018-11-09 서울신문 이슬기 기자
기사 원문 보기>> http://www.seoul.co.kr/news/newsView.php?id=20181109500126

“아무려면 어떠랴”, “바로 네가 최고” 등의 에세이가 홍수 같은 시대다. 이렇게 말해주면 마음이 편안해지기는 하는데, 한 켠으로 앞뒤 없이 나를 추켜세워주거나, 현실 인식이 안일한 것 같아 묘한 반발심이 인다. 근거가 빈약해 뵈는 것도 사실이다.

최근 출간된 에세이 ‘좋은 사람이길 포기하면 편안해지지’(책읽는고양이·사진)도 “아무려면 어떠랴” 류를 계속해서 변주해온 일본 소설가 소노 아야코의 신작이다.

그러나 아야코가 말하는 “아무려면 어떠랴”는 좀 다르다. 각박한 현실에 대면, 일종의 정신 승리가 아닐까 싶지만 이유가 있다. 적어도 아야코가 제시하는 근거들은 뇌리에 팍팍 꽂힌다. ‘반박불가’다.

몇 줄을 읊어본다.


“성선설 쪽이 얼핏 생각하기에 무리 없고 편안한 듯 하나, 그 쪽은 배신이라도 당한다면 아연실색하고 말 것이다. 나처럼 성악설을 따르면 의심은 대부분 기우로 끝나고 그럴 때마다 내 성격의 삐딱함에 대한 고민은 있었어도, 좋은 사람을 만나 즐거웠던 기쁨은 오히려 더 크게 남곤 한다.”(‘성악설의 권장’, 17쪽)


   
-흥미로운 사실은 이 두 가지 중 어느 것도 ‘요구’해서는 안 된다는 점이다. 오히려 그것은 자신에게만 요구해야 마땅하다. 만일 자신 이외의 다른 사람이 베풀어준다면, 무언의 존경과 감사의 눈길로 답하는 그런 류의 그 무엇일 뿐이다. (‘겸양과 관용은 자신에게만 요구할 것’, 105쪽)

-왠지 잘 맞지 않는 상대와는 무엇이든 무리할 필요가 없다. (중략) 나는 가톨릭의 영향으로 속세의

일은 “버리는 신이 있으면 줍는 신도 있다”는 사고를 은근히 좋아했다. 모든 사람에게 정당하게 이해받으려 들면 무리가 따른다. (‘왠지 잘 맞지 않는 상대와는’, 43쪽)

-‘내일 할 수 있는 일은 오늘 하지 않는다’로 나의 약점을 인정하고 타인에게는 관대한 사람이 되고 싶었다. (나의 약점을 인정하면 관대해진다, 145쪽)

좋은 사람이 되기 위해 우리가 쏟는 에너지, 그러고도 누구에게나 좋은 사람이 되기는 어려운 현실, 어떤 이의 맘에 들면 다른 이의 마음에는 들 수 없는 필연적인 상황. 이 책에 다 들어 있다. 맘에 드는 구절들을 접어놓고 회사의 책꽂이에 놔뒀다가, 누군가가 내게 했다는 뒷담화를 들었을 때 혹은 상사한테 깨졌을 때 조용히 들고 일어나 화장실서 펴보기를 권한다. 정신 승리를 다른 말로 하면 ‘이너 피스’(inner peace)일텐데데, 이너 피스는 이 각박한 인생에 필수 요소다.

이슬기 기자 seulgi@seoul.co.kr

[출처: 서울신문에서 제공하는 기사입니다.] http://www.seoul.co.kr/news/newsView.php?id=20181109500126#csidx5bc20d6f4f9b3e1818d644259a4caf3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470 남편 죽은 날, 아내는 예약된 진료 받으러 갔다…야박한가? 중앙일보 2019-05-13 46
469 나다운 일상을 산다 미디어데일 2019-05-10 33
468 나다운 일상을 산다 news1 2019-04-26 31
467 나다운 일상을 산다?… "나는 행복해" 독서신문 2019-04-24 32
466 베스트셀러 소설가가 쓴 아름다운 수필 두 편 연합뉴스 2019-04-23 22
465 주민 마음 다독이는 ‘구로의 책’ 서울신문 2019-04-22 21
464 [이문재의 시의 마음]어제보다 조금 더 경향신문 2018-12-11 74
463 [라이프 칼럼-정덕현 대중문화평론가] 사람 사이 지켜야할 경계 헤럴드경제 2018-12-06 106
462 가식없는 솔직한 사람, 그게 우리일 순 없을까 동아일보 2018-11-12 102
461 소노 아야코가 말한다 “내일 할 수 있는 일은 오늘 하지 않는다.. 서울신문 2018-11-09 129
460 “솔직해져 봐”… 좋은 사람이길 포기하면 편안해지지 독서신문 2018-11-08 81
459 혼자가 행복한 '내향인'이 직접 풀어낸 '내향인의 삶' 독서신문 2018-10-26 81
458 (책읽어주는기자)아버지와의 여행, ‘삶의 연금술’ 되다 뉴스토마토 2018-08-29 145
457 [마음산책] 나만의 소확행(小確幸) 중앙일보 2018-06-07 203
456 [책으로 답하다] 미니멀리스트가 되고 싶은데요… 독서신문 2018-06-07 162
455 조그맣게 살 거야 일요시사 2018-06-07 146
12345678910,,,30

서울시 성동구 행당2동 328-1 한진노변상가 117호 도서출판 리수
Copyright2000 Risu Publishing Co All rights reserved.
고객서비스 02)2299-3703 | Fax 02)2282-3152 | 문의메일 risubook@hanmail.net